경북대, 개교 제75주년 기념식 가져
경북대, 개교 제75주년 기념식 가져
  • 임지연 기자
  • 승인 2021.05.27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직원에 근속 표창, 특별공로상, 공로상 등 수여
27일 북대 글로벌플라자 2층 효석홀에서 진행된 개교 75주년 기념식 현장. 사진=경북대 제공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경북대학교(총장 홍원화)는 5월 28일 개교 75주년을 맞아 하루 전인 27일 경북대 글로벌플라자 2층 효석홀에서 개교 75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개교 75주년 기념식에는 생명과학부 손종경 교수 등 교직원(35년 근속 34명, 25년 근속 44명, 15년 근속 60명)에게 근속 표창, 직원 23명에게 특별공로상과 공로상을 수여했다. 

대내외 활동 및 수상, 봉사활동 등으로 대학 위상을 높인 학생들에게 주어지는 ‘KNU영예장학생’은 컴퓨터학부 이정원 씨를 포함한 4명의 학생이, ‘대학홍보 공로상’은 지구시스템과학부 김수현 씨가 받았다.

또지난 1987년 노벨화학상을 수상한 장 마리 렌 박사(Jean-Marie Lehn)의 뜻을 기리고 학문적 발전을 장려하기 위해 2001년부터 우수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수여하는 ‘장 마리 렌 상(賞)’은 대학원 화학과 유동규 씨가 받았다.

그밖에 경북대 교육상, 경북대 학술상, 원암학술상, Highly Cited Researcher Award, 총동창회장상 등의 시상이 진행됐다. 

홍원화 총장은 “경북대의 75년 역사는 단결과 조화의 가치를 바탕으로 위기를 기회로 전환시키는 과정이었다”며 “우리들이 가진 자산의 가치를 믿으면서 두려워하지 않고, 협력의 긍정적 효과를 실현한다면 미래는 우리의 시간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홍 총장은 이어 “이를 위해서는 연구와 교육이 단순히 상아탑 안에 머물러서는 안 될 것”이라며 “지역사회와 끊임없이 머리를 맞댈 뿐만 아니라 지역사회에서 나아가 국가가 필요로 하는 현실성 있는 연구와 함께 사회변화 및 산업혁신을 견인할 수 있는 인재의 산실이 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