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경주캠퍼스, 간호대학 신설
동국대 경주캠퍼스, 간호대학 신설
  • 오혜민 기자
  • 승인 2021.05.28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학년도부터는 보건의료정보학과, 뷰티메디컬학과 신설 운영
동국대 경주캠퍼스 간호대학 학생들의 실습 장면. 사진=동국대 경주캠퍼스 제공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가 기존 간호학과를 승격, 간호대학을 신설했다고 28일 밝혔다. 초대 학장으로는 한영란 간호학과 교수가 임명됐다.

이번 간호대학 신설은 최근 동국대 경주캠퍼스가 대학 경쟁력을 강화하고 지속 가능한 대학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대학 설립 후 최대 규모로 단행한 학사구조 개편의 하나다.

간호대학은 중장기 인력수요 전망과 경쟁력 분석, 타 학과 융합 연계성을 고려해 2022학년도부터는 현재 간호학과 정원을 15명 증원(85명)하고 보건의료정보학과(30명), 뷰티메디컬학과(30명)를 신설해 3개 학과를 운영할 예정이다.

1997년 개설된 동국대 경주캠퍼스 간호학과는 경북지역 최초로 4년제 간호학과를 개설해 현재까지 1431명 졸업생을 배출했다. 졸업생들은 전국 우수 대학 및 종합병원의 임상간호사, 미국, 캐나다, 호주 등 해외병원의 간호사, 산업장 보건관리자, 연구간호사, 간호장교, 교수, 보건교사, 공무원 등 다양한 진로분야로 진출해 역량을 발휘하고 있다.

또 한국간호교육평가원이 주관한 간호교육인증평가에서 인증을 획득하고, 매년 간호학과 국가시험에서 전국 상위 수준의 합격률을 유지하고 있다.

동국대 경주캠퍼스 한영란 간호대학장은 “동국대 간호학과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동국대 부속병원 두 곳과 지역사회 보건기관들의 협조, 감염관리수칙 준수를 통해 임상실습을 지속해 이론 및 실무역량을 가진 전문직 간호사를 배출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 간호대학 승격으로 박사과정 및 연구소 개설 등을 추진해 좀 더 내실있고 확대된 간호대학으로 발전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