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중·고 교사·고3, 2학기 전 백신 접종 완료한다
초·중·고 교사·고3, 2학기 전 백신 접종 완료한다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6.04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등 저학년 교직원 접종시기 여름방학으로 변경...백신도 모더나‧화이자로 변경
2학기 전면 등교 대비 접종 시기 늦추는 대신 1‧2차 접종간격 짧은 백신 선택
고3 1학기 기말고사 이후 접종...백신은 화이자 유력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이 4일 세종시보건소에서 백신 접종 전 문진표를 작성하고 있다. 사진=교육부 제공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4일 세종시보건소에서 백신 접종 전 문진표를 작성하고 있다. 사진=교육부 제공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초등학교 저학년과 유치원 교사를 포함한 유·초‧중‧고 교직원들의 백신 접종이 여름방학 중 집중 실시된다. 고등학교 3학년은 1학기 기말고사 후 화이자 백신을 맞을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이하 추진단)은 4일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교직원 백신 접종계획을 밝혔다.

이에 따르면 추진단은 유치원 교직원·어린이집·초등 1·2학년 교사와 돌봄 인력 등 약 38만명의 접종 계획을 일부 조정해 다른 초·중·고교 교직원 약 70만명과 함께 7∼8월 중 접종하기로 했다. 백신도 1차와 2차 접종간격이 3주 또는 4주인 화이자나 모더나로 변경했다.

초등 저학년과 유치원 교사 중 접종 신청자들은 당초 오는 7일부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을 예정이었다. 하지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1차와 2차 접종간격이 11주로 항체 형성 시기까지 고려하면 전면 등교를 목표로 한 8월말 개학 방역조치에 차질을 빚을 수 있다는 우려가 있었다.

정부는 이에 따라 일부 교직원 접종을 7월로 미루는 대신 접종간격이 짧은 백신으로 변경해 여름방학 중 약 108만명의 모든 유‧초‧중‧고 교직원이 2차 접종까지 완료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방역당국과 교육부, 보건복지부는 변경된 접종일정에 대해 문자 등을 통해 개인별로 안내하고 관계기관을 통해서도 공지해 현장 혼선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한편 고3 수험생들도 2학기 시작 전 백신 접종을 할 것으로 보인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이날 세종시보건소에서 AZ백신 접종을 마친 뒤 “정부는 안전한 학교를 위해 교직원과 고3 학생에 대한 접종이 8월 안에 완료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도 코로나19 중앙방역대책본부 브리핑에서 “고3 학생들은 기말고사 이후 학사일정을 고려해 접종하는 것으로 교육부와 협의하고 있다”며 “고3은 17~18세가 섞여 있을 수 있어 화이자 접종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화이자는 국내에 도입된 백신 중 유일하게 16세 이상에 대해 접종이 허가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