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공전, 다문화·탈북 학생 대상 진로직업교육 실시
인하공전, 다문화·탈북 학생 대상 진로직업교육 실시
  • 임지연 기자
  • 승인 2021.09.06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리스타 자격 취득과정, TOPAS 자격 취득과정’, ‘한국어능력시험 자격 취득과정’ 총 3개 과정 운영
인하공전이 지난 4일 ‘2021년 다문화·탈북 학생 진로직업교육과정’을 개강하고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인하공전 제공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인하공업전문대학(총장 진인주, 이하 인하공전)은 지난 4일 ‘2021년 다문화·탈북 학생 진로직업교육과정’을 개강했다고 6일 밝혔다.

진로직업교육과정은 인천광역시교육청이 주관하고 인하공전 평생교육원이 2018년부터 교육사업을 위탁해 진행하고 있다. 직업교육을 희망하는 인천시 소재 중·고등학교 다문화·탈북학생을 대상으로 한다.

인하공전에 따르면 총 64명이 수강하는 이번 교육과정은 ‘바리스타 자격 취득과정’, ‘한국어능력시험(TOPIK) 자격 취득과정’, ‘TOPAS(항공예약발권시스템) 자격 취득과정’이 있다.

바리스타 자격 취득과정과 TOPAS 자격 취득과정은 총 12회, 하루 4~5시간 교육을 진행한다. 바리스타 자격증과 여행에 필요한 예약, 발권 등을 위한 컴퓨터 예약 시스템인 TOPAS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는 교육과정이다.

한국어능력시험 자격 취득과정은 총 20회, 하루 4시간의 교육을 받는다.

도성훈 인천광역시교육감은 4일 진행된 개강식에서 영상을 통해 “다문화·탈북 학생들의 취업과 자립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실질적인 직업교육 기회를 보장해 참여 학생들이 진로 탐색의 폭을 넓혀 지역사회의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신철호 평생교육원장은 “다문화·탈북 학생들의 취업과 자립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실질적인 직업 교육의 기회를 통해 수강생들이 진로 탐색의 폭을 넓혀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