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경대, 첨단·융합학문 관련 3개 전공 신설
부경대, 첨단·융합학문 관련 3개 전공 신설
  • 김주원 기자
  • 승인 2021.09.07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먼바이오융합전공’, ‘휴먼ICT융합전공’, ‘빅데이터융합전공’ 등 개설
부경대 대연캠퍼스 전경. 사진=부경대 제공

[대학저널 김주원 기자] 부경대학교(총장 장영수)는 신규 단과대학인 정보융합대학에 ‘휴먼바이오융합전공’, ‘휴먼ICT융합전공’, ‘빅데이터융합전공’ 등을 개설해 올해 신입생을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부경대에 따르면 이번 3개 전공 개설은 급변하는 교육환경을 선제적으로 반영하고 융복합 창의인재를 키워내기 위한 학사조직 혁신의 하나로, 미래산업 수요를 대비해 첨단·융합학문 관련 전공으로 마련됐다.

휴먼바이오융합전공은 디지털 헬스케어와 바이오헬스 기술분야 융합인재를 키우는 전공으로, 웨어러블 케어 기기를 비롯해 디지털 치료제, 바이오 헬스케어 소재, 생체 적합형 센서 등 첨단 의공학 기술에 기반한 스마트 헬스케어산업을 위한 인재를 양성한다.

휴먼ICT융합전공은 인지 친화적이고 인간 중심의 정보통신기술(ICT)을 기획·실현할 수 있는 융합인재를 양성한다. 미디어학, 컴퓨터공학, 경영학, 심리학 등 융합교육을 통해 인간 중심의 인공지능기술과 서비스를 생산하는 방법과 원리를 가르친다.

빅데이터융합전공은 빅데이터 처리능력은 물론 서버나 웹에 흩어진 다양한 비정형 데이터 수집·정리·표현능력, 방대한 데이터 저장·처리능력, 기계학습 등 인공지능 활용 빅데이터 분석능력 등을 바탕으로 가치를 창출하는 융합형 빅데이터 전문가를 키운다.

특히, 부경대는 3개 전공 신설과 함께 기존 공과대학의 신산업 관련 전공 등 6개 학부 14개 전공을 정보융합대학에 함께 편성해 전공이 달라도 학부 간 전공 공통과목을 수강하며 학문영역을 넓힐 수 있도록 했다.

장 총장은 “인문, 자연, 공학 등 기초학문은 물론 수해양분야, 인간·생명·인공지능분야에 특성화된 종합대학의 역량을 활용해 새로운 학문과 산업 발전을 이끌고, 지역 국립대학의 선도사례가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