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대, 도서관 리모델링으로 학생 창의역량 UP
숭실대, 도서관 리모델링으로 학생 창의역량 UP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1.09.07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 의견 반영해 ‘숭실스퀘어 ON’ 조성…포스트 코로나 대응
(사진 왼쪽부터) 숭실대 김성준 관리처장, 김선욱 학사부총장, 장범식 총장, 김채수 총학생회장, 이원철 연구·산학부총장, 이향범 교무처장, 황규백 지식정보처장이 지난 6일 도서관 오픈식에서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숭실대 김성준 관리처장, 김선욱 학사부총장, 장범식 총장, 김채수 총학생회장, 이원철 연구·산학부총장, 이향범 교무처장, 황규백 지식정보처장이 지난 6일 도서관 오픈식에서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숭실대학교(총장 장범식)가 학생들의 요구에 응답하고, 변화하는 학습 형태에 발맞추기 위해 중앙도서관 리모델링을 단행했다.

7일 숭실대에 따르면 교육 환경을 개선하고 학습자 우선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도서관 리모델링을 결정했다. 지난 1월 열린 등록금심의위원회에서 학생위원들이 리모델링을 요구한 데 부응한 것이다. 

숭실대는 매년 실시하고 있는 교육수요자만족도조사를 통해 학생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총학생회, 학생대표자와 간담회를 수차례 진행하며 소통해 왔다. 

특히 이번 리모델링을 통해 구축된 ‘숭실스퀘어 ON’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공간이다. 온택트(Ontact) 학습 트렌드 변화에 적극 대응하고자 했으며, 전원공급장치가 완비된 1인 소파와 방음 부스를 마련함으로써 온라인·실시간 강의를 쾌적하게 들을 수 있도록 했다.

김채수 숭실대 총학생회장은 “코로나19로 온라인 수업이 확대되고, 노후화된 도서관으로 인해 많은 학생들이 학습공간을 필요로 해 도서관 리모델링을 요구했는데 학교본부에서 긍정적으로 수용해 리모델링을 진행해 준 점에 대해서 감사하다”며 “편안하고 자유로운 열린 환경이 조성돼 많은 학생들이 만족하고 있다”고 말했다. 

장범식 총장은 “많은 분들이 고생해 주신 덕분에 이렇게 좋은 공간이 생겼다. 앞으로 많은 학생들이 이 곳에서 꿈을 이뤄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